“이렇게 오랫동안 아파본 적 있어?? 당신을 마지막으로 본 지 1년 반이 다 되어간다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