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너무 후회돼요…그렇게 처절하게 붙잡았던 제가 너무 불쌍해서 후회돼요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