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보고싶어서 미안해…당신을 향한 나의 마음은 커져가기만 하는데 나를 향한 당신의 시선은 차갑기만 하다”